생활정보

외국인에게 신용대출을 해주는 은행, 살펴볼까요?

2024.07.01 15:35
조회수 1,410
관리자
0

기사한줄요약

1금융권 은행들은 전세대출만 가능...2~3금융권 은행들은 일부 신용대출 가능

게시물 내용

한국의 은행들은 외국인들에게 인색합니다. 외국인이 은행에 돈을 예금하는 것은 좋아하지만 돈을 빌려가려고 하면 거절하지요. 그럼에도 잘 찾아보면 일부 은행이 외국인을 대상으로 대출서비스를 하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. 어떤 은행이 어떤 대출서비스를 하는지 알아볼까요? <사진=파파야스토리>

전북은행 JB Bravo Korea 대출

전북은행JB Bravo Korea 대출은 외국인을 대상으로 생활자금을 지원하는 대표적인 외국인 전용대출상품입니다. 담보를 요구하지 않는 신용대출입니다. 외국인의 체류자격별로 다른 조건과 혜택을 제공합니다. 전북은행은 2금융권에 속하는 금융회사입니다.

*대상고객 : E-9과 F-4, F-5, F-6, E-7, F-2, H-2 등의 비자를 소지한 사람으로 대략 연소득 1500만원 이상인 외국인이 대출을 받을 수 있습니다. 비자 종류마다 기준이 다르니 자세한 내용은 은행에 문의하세요.

*대출한도 : 최소 100만원~최대 4,000만원

*대출금리 : 최저 연 10.24%~최고 연 15%

*문의 : 031-223-7284 www.jbbank.co.kr

IM캐피탈 외국인 근로자 신용대출

IM캐피탈은 DGB캐피탈이 이름을 바꾼 것입니다. 외국인 근로자를 대상으로 하는 신용대출 상품입니다. IM 캐피탈은 3금융권의 금융회사입니다.

*대상고객 : E-7, E-9, F-2, F-5, F-6 비자를 취득하고 국내에 거주하고 있는 외국인근로자

*대출한도 : 최저 500만원~최고 3,000만원

*대출이자 : 비공개

*문의 : 1566-0050 www.imcap.co.kr/personal/frgnProdGuide.do

1금융권 은행들의 외국인 전세대출

국민은행, 신한은행, 하나은행 등 1금융권 회사들은 외국인에게 신용대출을 해주지 않습니다. 대신 전세 담보를 확보할 수 있는 전세대출은 해주고 있습니다.

*대상고객 : 국내에서 주택을 임차하려는 소득 증빙이 가능한 외국인

*대출방법 : 한국에서 부동산 중개업소를 통해 주택 임대차 계약을 체결하고 임차보증금의 5% 이상을 지급한 뒤 은행에 신청.(미리 은행과 상담 필요)

*대상주택 : 아파트, 연립주택, 다세대주택, 오피스텔 등(단독주택과 다가구주택은 제외)

*대출한도 : 최대 2억원으로 임차보증금의 80% 이내(서울보증보험 가입 필수)

은행이 외국인에게 대출을 잘 해주지 않는 이유

사실 은행들이 외국인에게 대출을 잘 해주지 않는 데는 이유가 있습니다. 

은행이 돈을 빌려줄 때는 그 사람의 신용을 보고 빌려주는데 해당 외국인에 대한 신용정보가 없으니 빌려줄 수 없는 것입니다. 이러한 신용정보는 은행들이 수 십 년 이상 사람들과 거래하며 축적하는 것입니다. 

만약 어떤 외국인이 20살에 한국에 와서 대학교를 졸업하고 10년 이상 꾸준히 직장을 다녔다면 은행들은 그 외국인의 신용정보를 어느 정도 확보했을 것입니다. 그래서 그 외국인에게는 대출이 실행될 가능성이 높습니다. 

1금융권 회사들이 외국인 신용대출을 안하는 이유

은행이 외국인에게 대출을 해주면 돈을 받지 못할 가능성이 얼마나 될까요? 은행 관계자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내국인의 대출 연체율은 1% 내외라고 합니다. 반면 외국인의 대출 연체율은 4%를 넘습니다. 이처럼 연체율이 높으니 외국인에게 신용대출을 하는 은행들은 더 높은 이자를 받습니다.

우리가 쉽게 이름을 아는 1금융권에 속하는 은행들은 해마다 엄청나게 많은 이익을 얻고 있습니다. 그래서 굳이 연체율이 높은 외국인 대출 서비스를 할 필요성을 못 느끼고 있지요. 1금융권 은행과 거래를 하는 것이 고객 입장에서 여러 가지로 유리합니다. 

이 밖에도 3금융권 회사 중 대신저축은행이 외국인 신용대출을 해주고 있습니다.

파파야스토리


0

댓글

0
영국말고미국
2021. 1. 17 13:00
Lorem ipsum dolor sit amet, consectetur adipisicing elit, sed do eiusmod
영국말고미국
2021. 1. 17 13:00
Lorem ipsum dolor sit amet, consectetur adipisicing elit, sed do eiusmod
영국말고미국
2021. 1. 17 13:00
Lorem ipsum dolor sit amet, consectetur adipisicing elit, sed do eiusmod

댓글을 작성하기 위해서는 로그인이 필요합니다